기사 (전체 1,770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학] [김영미의 참 시詩 방앗간 11회] 노가리 앞에서
노가리 앞에서노가리에서 염전 바닥을 스치던 바람 냄새가 난다달빛을 등지고 들어서는 지아비 몸에서 맡던 그 냄새다탄력 있던 육체는욕망과 생존의 습기마저 포획당한 채가지런히 접시에 누워 참선 중이다구멍 난 삶으로 오염된 상처를 닦아내듯애증으로 차오르는 가...
김영미 시인  2024-04-12
[문학] [태라의 시詩꽃ㆍ마음꽃 하나 4회] 바람에게 보낸다
바람에게 보낸다그녀가 떠난지 일 년이 되는 밤첫 제수(祭需)를 차리는데텅 비어 있어야 할 방구석에어느 하루처럼흰 머리카락 한 올벽에 기대어 앉아 있다흔적없이 사라진 줄 알았던 그녀가미처 발을 떼지 못했을까한 점 먼지처럼하얗게 웃으며 앉아 있다별빛으로 ...
이선옥 시인  2024-04-11
[문학] [지소하의 시詩시時 때때로 31회] 감기를 앓는 이유
[골프타임즈=지소하 시인] 독하게 감기를 앓았습니다.데인 속을 달랠 요량에 목 뒤로 슬며시 들인 한기는, 데인 속보다 더 뜨겁게 며칠 몸을 달구더니 제풀에 꺾여 식어가는 중입니다.시원한 손을 꿈결에 느끼며 애타게 그리던 임 오신 양 반가운 빗소리에, ...
지소하 시인  2024-04-10
[문학] [이정인의 마음 밭 꽃씨 하나 93회] 자기 돌봄이 필요한 시기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어릴적 부터 통통했던 나에게 날씬한 시간이란 잘 기억이 나지 않을 정도로 없었다. 늘 통통한 아니 솔직한 표현으로 과체중의 시간을 오래도록 달고 살았다. 그 이유는 건강을 생각하지 않고 입이 좋아하는 메뉴만 늘 즐겨 먹었기 ...
이정인 시인  2024-04-09
[문학] [이병희의 산행 마루 71회] 천상의 화원 천마산
[골프타임즈=이병희 시인] 겨울인가 싶더니 어느새 봄이다.천마산 야생화를 만나기 위해 모처럼 배낭은 가볍게, 시간은 넉넉하게, 여유로운 산행을 하기로 하였다.손이 석 자만 길었으면 하늘을 만질 수 있다는 천마산. 대전의 경자 동생과 새벽 공기를 마시며...
이병희 시인  2024-04-08
[문학] [김용희 컬럼  로댕의 거리 3회] 역사 속의 아침
[골프타임즈=김용희 작가] 지도자의 불합리성은 어쩌면 보편적 사실이다. 역사를 거슬러 가 보면 소위 정의, 자유, 진리, 인권 이런 가치가 권력자에 의해 어떻게 왜곡 되고, 은닉되고 이용 되었는지를 보는 것은 특이하지도 않다.지금까지 역사는 지도자, ...
김용희 작가  2024-04-07
[문학] [김영미의 참 시詩 방앗간 10회] 연필을 깎다가
[골프타임즈=김영미 시인] 나는 지금도 만년필과 볼펜보다는 연필로 글쓰기를 즐긴다. 그리고 종이에서 나는 사각거리는 소리로 내 존재의 마중물인 아버지를 만난다.다정다감한 부모님 덕에 어린 시절의 밤은 어둡지만은 않았다. 등잔불과 반딧불 그리고 달빛과 ...
김영미 시인  2024-04-05
[문학] [서명남의 고운 시詩 한 잎 물고 5회] 숲으로 가자
[골프타임즈=서명남 시인] 목련 아가씨 등에 기대어 자연이 주는 바람과 공기, 그리고 나무 향기에 힐링하고픈 봄입니다. 꽃처럼 고운 벗 하나 가슴에 품고 가는 인생길은 행복한 것 처럼요.며칠 전 까지만 해도 가지 끝에 서리 알이 주렁주렁 열려있었는데,...
서명남 시인  2024-04-04
[문학] [박선정의 시詩 공간의 자유 5회] 노령 출산
[골프타임즈=박선정 시인] 나는 베이비부머 첫 세대치고는 늦은 나이인 35세에 결혼을 하고, 40세 늦은 나이에 득녀를 했다.당시는 결혼이 늦으면 큰일 나는 것으로 여겼다. 적령기가 오륙 년 정도 지나니 초조한 마음 금할 수가 없어 항상 걱정하고 근심...
박선정 시인  2024-04-03
[문학] [이정인의 마음 밭 꽃씨 하나 92회] 마음을 연주하는 악기와 소리들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세상에는 다양한 소리를 내는 악기들이 많이 있다. 어떤 이는 사람의 성대가 최초의 악기라고도 한다.함께 소리를 내기 위한 악기의 종류에는 관악기, 타악기, 현악기, 건반악기, 전자악기 등이 있는데, 이들이 합쳐져 사람들의 마...
이정인 시인  2024-04-02
[문학] [이병희의 산행 마루 70회] 북한산에서의 시산제
[골프타임즈=이병희 시인] “서울에 사는 사람들은 참 좋겠다” 늘 천안에서 기차를 타면서부터 하게 되는 생각이다.오늘은 북한산의 최단 코스인 영봉으로 정했다. 2024년 3월은 시산제를 지내면서 부터 한 해를 시작하기 때문이다.어떤 형식에 구애 받기보...
이병희 시인  2024-04-01
[문학] [김효진의 묵향에 기대어선 하루 5회] 구구단과 장대 싸움
[골프타임즈=김효진 작가] 문경시의 옛 지명인 점촌읍의 돈달산은 지금도 그렇지만 늘 듬직하게 점잖은 모습으로 시가지를 내려다보는 모습이다. 높지는 않지만 그 때 어린 내 눈에는 엄청 높아 보였다. 산에 들어서면 중간에 쉴 만한 둔덕 하나 없 꼭대기인 ...
김효진 작가  2024-03-31
[문학] [김영미의 참 시詩 방앗간 9회] 목련
[골프타임즈=김영미 시인] 여고 시절의 봄날은 목련꽃으로부터 시작되었다.한 폭의 그림처럼 하얗게 헤매던 꿈이 피어나듯, 운동장 한편의 빈 벤치를 환히 밝히던 목련.교실 밖에서 아우성치던 꽃들의 유희도 뒤로한 채, 그 시절엔 책상과 칠판이 유일한 미래인...
김영미 시인  2024-03-29
[문학] [태라의 시詩꽃ㆍ마음꽃 하나 3회] 한 방울
한 방울손바닥에 철퍼덕흥건하게 엎질러진 물베인 상처에 깊게 스며들어 아리다큰 물결 안에선돌이라도 뚫을 것 같던 자신감으로움켜쥐려던 한 움큼의 욕망 같았던물방울갈래갈래 흩어지는 슬픔 같은 것이살 속 깊은 곳에 두껍게 도사린다어차피 혼자라는외로움의 목마름...
이선옥 시인  2024-03-28
[문학] [지소하의 시詩시時 때때로 30회] 진달래가 피면
[골프타임즈=지소하 시인] 계양산과 장미원 둘레에 조성된 산책길에는, 적당한 높이까지 무장애 길이 조성되어 있습니다.걷기 힘드신 어르신들과, 불편한 분들을 위해 설치해 놓은 고마운 길이랍니다.이 길에서 유모차를 끌고 아기와 함께 산바람을 맞으며 걷는 ...
지소하 시인  2024-03-27
[문학] [이정인의 마음 밭 꽃씨 하나 91회] 낭만 바다 여행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드디어 봄의 시작이다. 산과 들에 꽃이 피기 시작하면서 여행하기 좋은 계절이 왔다. 눈부신 햇살과 감미로운 바람을 만끽하며, 낭만을 가득 담기에는 여수 봄 바다가 제격이다.바다가 부르는 유혹은 거리와는 아무 상관이 없다. 뭐...
이정인 시인  2024-03-26
[문학] [이병희의 산행 마루 69회] 모두에게 따스한 봄이 오기를
[골프타임즈=이병희 시인] 검단산 들머리는 유길준 방향과 현충탑 방향으로 나뉘지만, 주차도 쉽고 지하철역에서 접근하기 편한 현충탑에서부터 시작한다.검단산을 조형화한 삼각의 구도 위로 나라를 위해 목숨 바친 영령들의 뜻을 기리는 대형 청동상이 세워져 있...
이병희 시인  2024-03-25
[문학] [김용희 컬럼  로댕의 거리 2회] 길 없는 길에서
[골프타임즈=김용희 작가] 생각 좀 해보자. 타인의 생각 이식 받지 말고 내 안에서 우러나오는, 역사 속에서 얻는, 지혜로 인간 본성을 보고 권력구조를 보고, 그리고 다시 깊이 사유한 다음에 내려지는 나의 결론... 그래야 주제적 인간이 될게다.나는 ...
김용희 작가  2024-03-24
[문학] [김영미의 참 시詩 방앗간 8회] 인연
[골프타임즈=김영미 시인] 출근 인파로 출렁이던 전철 안에서 누군가에게 발가락을 밟혔다. 삶의 무게도 거뜬히 이겨내던 단단한 발은 느닷없는 상처에 욱신욱신 앓다가, 끝내 피멍 든 발톱을 밀어 내고야 말았다.내 것이었지만 내 것이 될 수 없던 발톱처럼,...
김영미 시인  2024-03-22
[문학] [서명남의 고운 시詩 한 잎 물고 4회] 오늘을 지우며
[골프타임즈=서명남 시인] 봄이 오는 길에 꽃샘추위는 또 심술을 부립니다.햇볕 따스한 날, 윤슬이 반짝이는 한강이 눈에 들어오는 곳, 물멍 때리기 딱 좋은 장소가 있어 시간을 맡겨봅니다.자리를 잡고 앉아 잠시 사색을 갖는 시간, 뽀얗게 먼지를 날리며 ...
서명남 시인  2024-03-21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등록·발행일 : 2012년 3월 21일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