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1,2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학] [박소향의 다듬이 소리 91회] 외롭지 않으려고 써버린 낙서
[골프타임즈=박소향 시인] 여름비는 강하다. 마치 철갑을 두른 초록숲의 유령처럼 세상을 휩쓴다. 밤의 정적을 천둥과 번개로 깨우고 창을 두드리며 마치 어둠의 형벌처럼 고독의 DNA를 쏟아 붓는다.슬픔과 고독을 아는 사람들이 필요한 유일한 생명의 양식은...
박소향 시인  2022-07-04
[문학] [능인스님 마음의 창 제37회] 행복의 꽃 만개할 그날은 요원하기만 한데
[골프타임즈=능인 스님, 시인] 누구나 어렴풋이 떠오르는 자신만이 걸어온 그림자의 흔적들이 희미한 기억 속에 남아있다. 그것은 마치 안개 속에 가려진 듯 여울지는 아지랑이가 되어 피어오른다. 눈을 뜨거나 감아도 지난 흔적의 타래는 잠시도 주변을 떠나지...
능인 스님  2022-07-03
[문학] [김보환의 시조나들이 제76회] 장마는 싫은데
장마는 싫은데청록의산위에는구름만 걸려 있고애타게기다리는단비는 오지 않네장마 때 길게 늘어져 쏟아 내려 하나봐※ 기우제를 지내고 산을 내려온 촌노의 주름진 얼굴 김보환 시조시인은한국문학정신 시, 문예계간 시와수상문학 시조부문 신인문학상을 ...
김보환 시조시인  2022-07-01
[문학] [노경민의 샘터조롱박 88회] ‘추성부도’를 만나고나니
[골프타임즈=노경민 작가] 비가 내렸다.여름장마가 시작이란다. 밤 내 우르르 쾅쾅거리다가 쏟아 붓기도 하고 잦아들었는가 싶으면 또 시커먼 구름 떼가 몰려와 비를 뿌린다. 가뭄 해소되고 시원스레 내리니 빗속에 나서본다. 국립중앙박물관에 이달이 아니면 못...
노경민 작가  2022-06-30
[문학] [이정인의 마음밭 꽃씨 하나 8회] 마흔일곱 살 김숙희를 위해서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새로운 모임을 시작하기로 한 날 약속 시간이 가까워질수록 빗방울 소리가 커지면서 내리는 속도가 점점 강해졌다.'차가 막힐 것 같으니 예정보다 빨리 출발해야겠고 그러려면 하던 일을 멈추어야 하겠네'. 낯선 그녀들...
이정인 시인  2022-06-28
[문학] [박소향의 다듬이 소리 90회] 이제는 잊어도 좋을 이야기들
[골프타임즈=박소향 시인] 여름이 깊어지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는 것은 우기다.비와 소나기가 많아진 후 장마가 시작되면 여름의 절정은 시작 된다. 나뭇잎들은 거센 빗줄기에 짙어져 인생의 깊이만큼 푸른 밤을 선사해 준다.계절은 이처럼 시작과 끝을 알리...
박소향 시인  2022-06-27
[문학] [해성스님 소리의 향기 제39회] 아버지의 사랑
[골프타임즈=해성 스님, 시인] 우리나라를 위해 목숨을 바쳤던 수많은 순국선열과 호국영령들이 나라를 지키기 위해서 자기희생을 아끼지 않은 보살도의 정신을 깨우쳐준 의미있는 달 6월이다.요즘 우리 사회는 언제부터인가 개인주의화 되어 대화와 의사소통이 단...
해성 스님  2022-06-26
[문학] [노경민의 샘터조롱박 87회] 도울 수 있는 여유
[골프타임즈=노경민 작가] “저도 함께해요.”‘스리랑카 여행하면서 우연히 경제적으로 어려운 가정들을 알게 되었다. 그 가정의 아이들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이 없을까 고민하다가 다시 스리랑카를 찾아갔다. 그 사람들을 다시 만났고 어려운 사정들을 직접 듣고...
노경민 작가  2022-06-23
[문학] [문인의 편지 송수복 제36회] 나눔으로 행복해할 친구의 건강을 기원하며
[골프타임즈=송수복 시인] 보이스톡은 하는 것도 받는 것도 익숙하지 않아 서툽니다. 그런데 어느 날 미국에 사는 동창 녀석이 보이스톡을 걸었습니다. 어릴적 한 마을에서 자란 소꿉친구 남동생인데 나는 학교를 늦게 들어가서 동생과 같은 동창생입니다.미국에...
송수복 시인  2022-06-22
[문학] [이정인의 마음밭 꽃씨 하나 7회] 여름 이야기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해보지 않은 일을 도전한다는 것은 무모한 용기와 함께 실행이 따라주어야 한다. 어둡고 깊은 밤을 아침이 올 때까지 함께 걸어보면 같이 걸었던 사람들의 기억이 평생을 간다는 이야기를 들었을 때 한번은 꼭 해봐야겠다고 마음을 먹...
이정인 시인  2022-06-21
[문학] [박소향의 다듬이 소리 89회] 비에 대한 단상
[골프타임즈=박소향 시인] 여름이 시작되려나 보다.회색빛 하늘과 짖궂은 바람 그리고 구름에 가려진 해가 서서히 세상을 달구고 있다.목마른 대지에 부슬부슬 비가 내린다. 창밖에 비가 내리면 서글픈 가슴에도 비가 내린다.이렇게 비가 내리면 알 수 없는 아...
박소향 시인  2022-06-20
[문학] [능인스님 마음의 창 제36회] 이제는 잠시 욕심을 멈추어야 할 때
[골프타임즈=능인 스님, 시인] 세상이 혼란하고 시끄러운 만큼 자연도 몸살을 앓고 있다. 국지적인 홍수와 가뭄에 전염병까지 자연재해로 인하여 하루도 쉬지 않고 가늠할 수 없는 혼란한 일들이 세계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다. 그런 가운데 물질과 명예 등으로...
능인 스님  2022-06-19
[문학] [김보환의 시조나들이 제75회] 6월만 되면
6월만 되면생(生) 사람 무덤이 된 백마고지 아시나요‘고향에 묻어주오’ 원혼의 울부짖음오늘도 백골의 절규 생생하게 들립니다악마(惡魔)만 할 수 있는 중공(中共)의 인해전술(人海戰術)현장을 답사한 자 나 혼자 남았는지일만 삼천 사상자가 십일 간에 한 곳...
김보환 시조시인  2022-06-17
[문학] [노경민의 샘터조롱박 86회] ‘여행가는 달’에 다녀온 ‘살아보소, 밀양’
[골프타임즈=노경민 작가] 색다른 여행이었다.준비부터 경남 한 달 살기 프로젯트에 응모하고 34살까지 가점까지 주는 난제에도 통과하여 사 일간의 밀양체험을 특명 받았다. 밀양을 공부하고 먹을 것, 잘 곳, 교통편을 세밀히 살피고 볼 것들을 계획 세웠다...
노경민 작가  2022-06-16
[문학] [문인의 편지 박원명화 제34회] ‘사랑’ 하시렵니까
[골프타임즈=박원명화 수필가] 우리네 삶에서 ‘사랑’을 뺀다면 어떻게 될까? 아마도 간이 없는 음식을 먹어야 하듯 삶이 싱거워질 것 같습니다. 이즈음 대세를 이루는 트로트 노래를 들어보면 ‘사랑’으로 시작해 ‘사랑’으로 끝내는 가사가 많습니다. 인기 ...
박원명화 수필가  2022-06-15
[문학] [이정인의 마음밭 꽃씨 하나 6회] 사람의 마음씨 안에는 모든 것이 가득해
[골프타임즈=이정인 시인] ”한 많은 이 세상 야속한 님아...정을 두고 몸만 가니 눈물이 나네...아무렴 그렇지 그렇고 말고~ 한오백년 사려는데 웬 성화요“내 아버지의 노랫가락이다. 아버지는 어떤 이유에서인지 평생을 이 노래 한 곡만을 부르셨다. 막...
이정인 시인  2022-06-14
[문학] [박소향의 다듬이 소리 88회] 행복이 주어지는 대가
[골프타임즈=박소향 시인] 충분히 나다운 것은 무엇인가?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용기다. 비겁한 변명이나 겉치레가 아닌, 보이는 것이 아니라 보이지 않는 것을 보는 마음. 마치 낡은 것 속에 숨어 있는 빛나는 스토리처럼 말이다.때로는 어울리지 않는 두 개...
박소향 시인  2022-06-13
[문학] [해성스님 소리의 향기 제38회] 만족하는 마음이 최고의 행복
[골프타임즈=해성 스님, 시인] 신록이 물결치는 6월의 들녘에는 곱게 수놓은 야생화가 마음을 초대한다.폭풍우 찬바람에 무너지고 발로 짓밟히는 인고(忍苦)의 시간을 보내고도 형형색깔로 피어나 미소 지으며 들꽃의 묘미를 뿜어내고 있다. 이들은 저마다 자기...
해성 스님  2022-06-12
[문학] 한국메타문학가협회, 9일 발기 총회 가져
[골프타임즈=박관식 객원기자] (사)한국메타문학가협회가 지난 9일 오후 4시 경기도 성남시 판교이노밸리 C동 대회의실에서 발기 총회를 가졌다.‘국경과 인종 사상을 초월하고 시공간을 여행하는 무한한 우주와 문학의 동행’을 뜻하는 CI 로고를 선보인 발기...
박관식 객원기자  2022-06-11
[문학] [김보환의 시조나들이 제74회] 노송 뿌리
노송 뿌리등산길노송뿌리흙 밖으로 나와서꾸불꾸불지난 사연홀랑 벗고 있네요내 손등 굵은 핏줄이 저 뿌리랑 닮았네※ 잠시 앉아서 무심코 땅위로 노출 된 노송 뿌리를 바라보니, 늙은 내 손등과 너무도 닮았었다.저 소나무의 지나온 이야기는 들을 수가 없구나. ...
김보환 시조시인  2022-06-10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2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