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J 잼미, 성희롱 논란 "도대체 XX 냄새 왜 맡는 거냐"…워마드·일베 의혹까지

김한솔 기자l승인2019.07.10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잼미 성희롱 (사진: Twitch TV)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Twitch TV' 스트리머 잼미가 도를 넘은 행동으로 팬들의 뭇매를 맞고 있다.

잼미는 지난 8일 개인방송 중 하의에 넣었던 손의 냄새를 맡는 행동을 반복하며 "남자들 이런 거 왜 하는 거냐"고 의문을 제기했다.

시청자들이 이를 마약에 비유하는 등 웃어넘기려 하자 잼미는 "미안하다. 마약이었냐"며 폭소하기도 했다.

이 같은 행동에 수치심을 느낀 일부 시청자들의 원성이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잼미의 정치적 성향까지 논란의 도마 위에 올랐다.

이들은 잼미가 극우 성향의 웹 커뮤니티 '일간베스트'와 여성우월주의 웹 커뮤니티 '워마드'에서 파생된 특정 용어를 사용해 온 점을 문제 삼았다.

평소 그녀는 지역 감정을 부추기는 '일베'의 유행어와 남성 비하의 목적을 가진 '워마드'의 은어를 수차례 사용해 온 것으로 밝혀져 빈축을 모았다.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지며 스트리머의 비행을 엄중히 규제해야 한다는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한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