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라이프] 무리하게 등산하면 ‘반월상 연골손상’ 생길 수 있어…치료법은?

문정호 기자l승인2022.10.12l수정2022.10.12 17:2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골프타임즈] 무릎은 걸을 때마다 굽히고 펴지면서 지면에서 생기는 자극을 완충해준다. 무릎관절에 연골이 없다면 힘이 가해져 금방 관절이 망가질 수 있다. 많은 활동을 하거나 고강도운동을 하게 되면 경골과 대퇴골 관절면 사이에 자리한 반월상 연골손상이 생길 수 있어 방치하면 무릎 건강에도 적신호가 켜진다.

무릎 통증은 원래 노인의 전유물로만 여겨졌지만 최근에는 젊은 사람들에게도 운동으로 인한 부상이 늘어나고 있다. 그 중에서도 등산이 원인으로 꼽힌다. 국토 대부분이 산으로 차지하고 있는 만큼 전국 곳곳 명산도 많고 남녀노소 등산을 즐기는 것도 트렌드가 됐다.

등산은 지구력과 근력을 동시에 향상시킬 수 있는 운동이지만 오르막과 내리막길이 반복되므로 내려갈 때 무릎에 더 큰 하중을 싣게 된다. 또한 자신의 체력을 생각하지 않고 무리하다가 발을 헛디디거나 넘어질 수 있다.

반월상 연골은 부드러운 조직이기에 작은 충격에도 파열이 될 수 있다. 등산을 하다 외상이나 관절 비틀림으로 인해 생기는 젊은 층이 많으며 중ㆍ노년층에서는 퇴행성 변화와 생활습관이 원인이 되어 발생한다.

등산 후 무릎에 통증이 생겼다면 반드시 진단을 받아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반월상 연골 파열을 방치하고 계속 움직이거나 또 다른 운동을 하다가 스스로 자연 치유가 어려운 연골이 계속 손상할 수 있다.

통증이 심하지 않고 파열 범위가 크지 않다면 약물ㆍ주사ㆍ물리 치료를 통해 염증과 통증을 완화시킬 수 있지만 심한 통증을 겪는다면 수술(연골판 봉합술ㆍ절제술ㆍ관절내시경술 등)을 고려해야 한다.

도움말 : 미사튼튼병원 관절센터 김성태 대표원장

문정호 기자  karam@thegolftimes.co.kr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등록·발행일 : 2012년 3월 21일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4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