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KLPGA 투어 최종전, 최혜진 역전 우승...‘무관의 대상’ 불명예 한방에 날린 특별한 승리

SK텔레콤-ADT캡스 챔피언십, 상금랭킹 6위...3년 연속 대상 수상 정노천 기자l승인2020.11.15l수정2020.11.15 20: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골프타임즈=정노천 기자] 15일 강원도 춘천에 위치한 라비에벨CC 올드코스(파72, 6,747야드)에서 열린 2020시즌 KLPGA(한국여자프로골프) 투어 최종전 SK텔레콤-ADT캡스 챔피언십(총상금 10억원, 우승상금 2억) 최종라운드 최혜진(21)이 보기 2개, 버디 3개, 이글(5번홀 파5) 1개를 잡고 3언더파 69타 최종합계 12언더파 204타(66-69-69)로 우승했다.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역전 우승에 성공한 최혜진은 통산 8승(아마추어 2승 제외)을 달성했다.

이 대회 전 이미 대상을 확정지은 최혜진은 시즌 첫 승을 기록하며 ‘무관의 대상’ 불명예를 한방에 날릴 만큼 특별한 승리였다.

그동안 마음고생을 생각해서인지 시상식에서 눈물을 보인 최혜진은 “우승 없이 대상을 받게 돼 마음이 좋지 않았는데 최종전에서 우승하고 시상식에 갈 수 있게 되어 기분이 좋다”고 말했다.

이전 대회까지 최혜진의 성적은 우승이 없을 뿐 나쁘지 않았다. 15개 대회에 출전해 톱10에 13번 진입했다.

이번 대회 우승으로 상금랭킹도 6위(538,273,873)에 진입했고 3년 연속 대상 수상자가 됐다.

경기를 마치고 최혜진과 인터뷰를 가졌다.

▲ 우승 소감?
이번 시즌 우승이 없어 초조하기도 했지만 경기력이 나쁘지 않아 많은 생각이 들었다. 우승 없이 대상을 받게 될 것 같아 마음이 좋지 않았는데 최종전에서 우승하며 시상식에 갈 수 있게 되어 기분 좋다.

▲ 우승하고 많이 울었다.
올해 우승이 없을 뿐 톱10 진입을 많이 해 성적이 나쁘지 않았는데 주변에서 우승이 없으니 언제 하냐는 얘기를 많이 했다. ‘드디어 했다’는 좋은 감정이 올라왔던 것 같다. 올해 우승 기회를 잡았다가 실수하면서 우승을 놓쳤던 일들이 많았는데 그런 것들에서 벗어나 홀가분했다.

▲ 우승 퍼트 후 무슨 생각을 했나?
무슨 생각이 들었는지도 모르지만 마냥 좋았다. ‘드디어 했다’는 생각만 들고 특별한 생각이 나지는 않았다.

▲ 경기 후반에 타수 상황을 알고 있었나?
샷 이글을 하며 선두가 됐다는 예상을 했고 후반 들어서는 잘 모르고 있었다. 17번홀 보드판을 보며 확인하고 버디를 노렸는데 흔들렸다. 전체적으로 샷이 좋아 마지막까지 잘 마무리 했다.

▲ 프로 통산 8승이다.
이번 시즌 우승이 안 나오다 보니 갈수록 ‘우승할 수 있을까’라는 생각이 들며 우승에 대한 자신감이 많이 없었다. 지난번 우승보다 이번 우승이 훨씬 힘들었다.

▲ 3년 연속 대상을 받는다.
3년 연속 대상을 받게 되어 의미가 크다. 대상을 수상하면서 좋은 선수로 인정을 받을 수 있는 것 같아 기분이 좋다.

▲ 프로생활 하며 가장 힘겨운 시즌인 것 같은데 내년 시즌은?
1년을 뛰어보면 항상 어프로치가 많이 부족하다고 느낀다. 지난해에도 그렇게 느껴 숏게임 위주로 훈련했는데 아쉬운 부분이 많았다. 내년에는 열심히 어프로치 연습을 해서 단점과 불안한 부분을 보완해야 할 것 같다.

사진제공=KLPGA

정노천 기자  master@thegolftimes.co.kr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