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란봉클럽' 통편집, 오청성 논란 여파…"北 귀순 때도 음주, 잡혔으면 총살 당했을 것"

김한솔 기자l승인2020.01.09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모란봉클럽 통편집 오청성 음주 논란 (사진: TV조선 '모란봉클럽')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북한군 귀순병사 오청성 씨의 음주운전 적발 사실이 전해져 파장이 일자 '모란봉클럽' 측이 통편집을 결정했다.

오청성 씨는 지난해 12월 서울 금천구의 한 대로변에서 경찰의 음주 단속에 적발됐다.

귀순 당시에도 북한에서 음주운전 사고를 낸 뒤 처벌이 두려워 우발적으로 한 선택으로 알려진 데 이어 두 번째여서 비난을 피해갈 수 없게 됐다.

이에 오청성 씨가 합류했던 '모란봉클럽' 측 역시 피해를 입게 됐다. 제작진은 재방송 분은 물론이고 그의 출연분 모두 통편집된다고 밝혔다.

한편 오청성 씨의 부친은 북한군 소장급으로 알려졌다. 이에 경제적으로도 풍요롭게 산 것으로 전해졌다.

귀순 당시 총격을 5~6 차례 정도 맞았던 오씨는 미국 NBC 인터뷰를 통해 "군사분계선은 오후 3시 15분쯤 넘었다", "그날 아침만 해도 남쪽으로 갈 생각이 없었다. 하지만 상황이 긴박했고 운전을 하면서 제정신이 아니었다. 만약 내가 잡혔다면 정치범 수용소로 갔거나 총살을 당했을 것이다"고 밝힌 바 있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한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