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강서구-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 ‘2019 실연자 페스티벌-KMPF’ 개최

문정호 기자l승인2019.11.05l수정2019.11.05 12:18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골프타임즈] 60만 강서구민이 함께하는 가을음악회 ‘2019 실연자 페스티벌-KMPF(Korean Music Performers Festival)가 지난 10월 26일 KBS아레나(서울 강서구)에서 개최됐다.

이번 행사는 한국음악실연자연합회(회장 김원용, 이하 음실련)와 강서구가 주최,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저작권위원회, 한국저작권보호원, 서울특별시 강서구의회, 강서구 직능·사회단체가 후원했다.

음실련과 강서구가 추진하는 사업으로 미분배 보상금을 활용해 개최된 이번 페스티벌은 메인공연과 한국저작권위원회, 한국저작권보호원 홍보부스, 실연자를 응원하는 위시볼 이벤트가 진행됐다.

1부는 사운드 퍼포먼스 오케스트라의 연주를 시작으로 소프라노 서운정의 클래식 협연과 지담퓨전밴드, 어쿠스틱 레게 듀오 어쿠솔쟈, V-K Pop Music Festival 우승자 Lai Thi Phuong Thao, 쌍둥이 뮤직듀오 가야랑, 중요 무형문화재 이수자 이예랑의 가야금 연주가 진행돼 클래식, 팝, 레게, 국악 등 다양한 장르가 어우러진 화려한 무대를 선보였다.

메인공연 2부에서는 세월아 청춘아의 이환호, 논개, 바보 바보의 주인공 이동기, 김대리 박대리의 금홍이가 화려한 무대를 열었고 이어서 여가수 김지애와 김용임, 최유나, 박상철, 조정민 등이 출연해 가을밤 추억의 공연을 연출했다.

미분배 보상금을 활용한 공익목적 사업이란, 실연자의 정보가 참여한 음반에 정확히 기재돼 있지 않거나 누락돼 해당 음반의 실연자에게 분배되지 못한 채 5년이 지난 보상금을 저작권법이 정한 바에 따라 문화체육관광부장관의 사전 승인을 얻어 실행하는 공익목적의 사업이다.

이번 행사를 비롯해, 음악실연자 정보를 찾기 위한 홍보 사업, 실연자 성명 표기 협조를 위한 음반 제작사 및 음악 서비스 관계자 상생워크숍 등 미분배 보상금의 발생 원인을 보다 원활하게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공익 목적의 사업들이 포함돼 있다.

음실련 관계자는 “미분배 보상금을 활용한 공익목적 사업을 꾸준히 추진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2020년에도 개최해 국내 실연자들의 저작인접권과 저작권 인식 개선을 위해 연구와 노력에 박차를 가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문정호 기자|karam@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