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블루 이종현 성추행 의혹, 아이돌 둔부로 향하는 손? "시선 돌리고 여성에 다가가"

김한솔 기자l승인2019.03.16l수정2019.03.16 20:4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사진: SBS 뉴스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골프타임즈=김한솔 기자] 씨엔블루 이종현이 갑작스러운 성추행 의혹에 휩싸여 논란이 일고 있다.

16일 소속사 측은 한국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최근 이종현을 둘러싸고 불거진 루머에 대해 사실이 아니라고 말하며 강경 대응을 예정하고 있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최근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씨엔블루 이종현이 여자 아이돌 멤버를 성추행했다는 의혹을 제기하는 글들이 올라왔던 상황.

해당 글을 통해 공개된 동영상에서 그가 여자 아이돌과 함께 공연을 펼치던 중 뒤로 다가가 손을 팔 사이로 넣으며 가슴을 터치하는 듯한 모습이 그려진 바. 해당 여성이 빠르게 손을 잡아 내리는 듯한 모습이 이어져 논란을 더했다.

또한 다른 영상에서 이종현은 무대에 가던 중 앞선 여자 아이돌 멤버에 아주 가깝게 접근했고, 그의 손이 둔부를 스치자 당황한 듯 뒤를 바라보는 여성 멤버의 모습이 그려져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종현은 여성의 신체에 손이 닿기 전 관객 쪽으로 시선을 돌리는 모습을 보였던 상황. 이후 해당 행동에 대해 이야기하는 듯한 두 사람의 모습이 포착됐고, 미소를 보이며 자신의 행동을 부인하던 이종현이 손과 고개를 거세게 흔들어 눈길을 끌었다.

해당 동영상이 공개되며 누리꾼들은 비난 여론을 형성한 상황. 하지만 일부 누리꾼들은 매우 나쁜 동영상 화질로 인해 사건의 진위를 가리기는 어렵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이종현은 최근 가수 정준영의 몰카를 시청하고 여성을 향한 저급한 발언을 던져 논란이 됐던 바. 그를 둘러싼 의혹이 계속되며 논란이 쉽게 가라앉지 않을 것으로 보인다.

김한솔 기자|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김한솔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19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