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백
여백

[김맹녕의 골프 만평] 더킹The King 아널드 파머 ‘자신을 낮추고 타인을 존중했다’

1954년 프로데뷔 PGA 투어 통산 62승 ‘집중력은 자신감과 열망의 조합’ 김맹녕 칼럼리스트l승인2016.11.02l수정2016.11.02 01:1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골프타임즈=김맹녕 칼럼리스트] 골프 역사상 가장 위대한 선수 중 한 명으로 꼽히는 `더 킹(The King)' 아널드 파머(Arnold Palmer)가 영면(향년 87세)했지만 그의 골프사랑과 업적, 그리고 명언은 사후에 더 회자(膾炙)되고 있다.

1929년생인 파머는 잭 니클라우스(미국), 개리 플레이어(남아공) 등과 더불어 골프 황금기를 이뤘으며 1954년 프로에 데뷔해 PGA(미국프로골프) 투어 통산 62승을 쌓은 레전드다.

메이저대회에서는 마스터스 4회를 비롯해 US오픈 1회, 디오픈 2회 등 총 7차례 우승컵을 들어올렸다.

은퇴 후에는 중국 최초의 골프장을 비롯해 전 세계 300여개의 골프코스를 설계했고, 무지개 디자인으로 유명한 골프용품과 의류 브랜드까지 론칭했다.

파머는 특히 아버지로부터 “위대한 골퍼라는 소리를 들으려면 존경받는 골퍼가 돼야 하고, 이를 위해서는 자신의 부를 사회에 환원할 줄 알아야 한다”는 말을 듣고 실천했다.

만나는 모든 사람들을 존중했고, 사업으로 번 돈으로 어린이와 여성들을 위한 병원을 짓는 등 활발한 자선사업을 펼쳤다. 빼어난 기량과 신사적인 매너로 골프의 전성기를 주도하며 골프의 대중화에 크게 기여했다는 평가도 받고 있다.

2012년에는 스포츠를 통해 국가에 공헌한 것을 인정받아 미국 의회가 민간인에게 수여하는 최고의 훈장인 `골드 메달'까지 받았다.

촌철살인의 명언도 많이 남겼다.

“골프는 아주 단순하지만 끝없는 미로(Golf is deceptively simple and endlessly complicated)”라며 골프의 어려움을 표현했다. 또 “집중력은 자신감과 열망의 조합으로부터 나온다(Concentration forms from combination of a confidence and hunger)”고 말하기도 했다. 아무리 골프영웅이라고 해도 저절로 잘 될 것이라는 확신은 금물이라는 겸손의 철학을 곁들였다.

“골프에서 과거나 미래나 킹은 존재하지 않는다. 골프는 최고로 민주적인 스포츠이기 때문이다(A king exists in golf neither in the past nor in the future. Because golf is the most democratic sport)”라고 강조했다.

대회 중 기권하는 선수들을 향해서는 “승산이 없어도 나는 항상 최선을 다한다(I always do my best. I even when the chances of success are small)”고 일침을 가했다.

골프공이 클럽을 떠난 후에는 “결과는 오직 신에게 기도하는 수밖에 없다(I'll soon have no choice but to pray to a god for a struck back result)”는 말이 가슴에 남는다. “골프는 불과 1인치의 게임” “골프는 어린이에게 쉬운 경기이지만, 어른에게는 어려운 경기다”라는 말 역시 재미있다.

파머는 비록 우리 곁을 떠났지만 그가 남긴 주옥같은 명언들은 골퍼들의 마음속에 영원히 남아 큰 정신적인 지침이 될 것이다.

김맹녕 칼럼리스트|master@thegolftimes.co.kr
< 저작권자 © 골프타임즈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인기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