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43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골프닥터] [골프 멘탈] 골프와 인간성...즐거움과 아쉬움 교차 ‘플레이 결과 인정이 실력 향상’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골프가 가지고 있는 가장 큰 장점은 즐거움과 아쉬움을 동시에 준다는 것이다. 그러나 아쉬움 쪽에 더 많은 비중과 의미를 두고 아쉬운 플레이만을 계속 되뇌며 동반자로부터 합리화된 위로라도 받아보려는 듯 구차한 변명과 이유...
최영수 칼럼니스트  2020-04-06
[골프닥터] [골프 멘탈] 독학에 멍든 골프...‘기술 운동이전에 배려와 매너 규칙대로 플레이 하는 것’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독학이라면 가정형편이 어려워 학교나 학원을 나가지 않고 낮에는 일을 하고 밤에 혼자 스스로 열심히 책과 씨름을 하며 공부를 하는 주경야독을 떠올리게 된다.날씨가 선선한 봄을 맞아 드라이빙 레인지 연습장에 늘어난 골퍼들을...
최영수 칼럼니스트  2020-03-16
[골프닥터] [골프 멘탈] 핸디가 주는 희로애락(喜怒哀樂)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80대 중반의 스코어를 유지하는 골퍼라면 골프에 관해 별다른 표시를 내지 않는 것 같지만 사실은 24시간 머릿속에서 골프가 떠나지 않을 만큼 열정을 가지고 있다. 그만큼 80대 중반 스코어 골프 치기는 만만치 않다.언젠...
최영수 칼럼니스트  2020-01-18
[골프닥터] [골프 멘탈] 그 분이 오시는 날...자신감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라운드를 하다 보면 유독 마음이 편하고 공도 잘 맞으며 퍼팅 라이까지 잘 보이는 날이 있다. 소위 ‘그분이 오신 날’이다. 그분은 과연 누구일까? 그분은 그날의 샷감이나 최상의 컨디션이 아니라 바로 자신감이라는 동력이다...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9-12-30
[골프닥터] [골프 멘탈] 볼륨을 낮춰라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골프는 동적인 운동임에도 불구하고 한편으로는 정적인 면이 있는 스포츠다. 동반자의 말 한마디나 부주의한 행동 그리고 주변에서 일어나는 소음 등이 플레이에 상당한 영향을 끼치는데, 이를 의식조차 하지 못하는 골퍼들이 의외...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8-12-29
[골프닥터] [골프 멘탈] 좋은 스윙은 클럽이 결정한다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드라이빙 레인지에서 땀을 흘리며 열심히 연습을 하는 수많은 남성 골퍼들의 스윙 폼을 보면 정말 천차만별이다. 그에 반해 여성들의 스윙은 비교적 많은 차이가 없어 보인다.티칭 프로들이 본인들의 스윙 폼과 많이 다른 스윙을...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8-12-18
[골프닥터] [골프 멘탈] 그린위의 꼴불견 백태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골퍼들이 골프 룰을 가장 많이 위반하는 곳은 바로 그린이다.그린에서의 행동을 보면 평소 그 사람의 인격과 생활습관을 단적으로 파악해 볼 수 있다. 예상하지 못한 갖가지 행동으로 룰을 위반하거나 매너를 지키지 않아 눈살을...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8-12-05
[골프닥터] [골프멘탈] 강한 골퍼로 인정받으려면?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프로대회 때 수많은 갤러리가 운집해있는 곳은 티샷을 하는 티잉 그라운드와 퍼팅을 하는 그린이다. 이는 김대현 같은 장타자나 박인비 같이 퍼팅을 잘하는 선수들의 플레이를 가장 보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흔히 드라이버는 쇼...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8-07-13
[골프닥터] [골프 멘탈] 상전벽해...요즘은 골퍼들의 천국시대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과거에는 회원권이 없는 골퍼들이 라운드 하기 무척이나 힘들었다. 회원제 골프장에 입장하려면 필히 회원과 동행을 해야 했고, 일부 규제가 약한 골프장조차도 회원의 추천서가 있어야 비회원끼리의 라운드가 가능했다.만에 하나 ...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8-04-14
[골프닥터] [골프멘탈] 과유불급(過猶不及)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과유불급(過猶不及), 정도가 지나침은 모자람과 같다는 뜻으로 이는 골프에도 해당된다.골프는 마음뿐만 아니라 몸도 같이 비워야 한다. 나이가 들어가면 비거리도 점차적으로 줄어드는 것이 자연의 순리다. 그러나 이를 역행하고...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8-01-12
[골프닥터] [골프멘탈] 겨울철 샷 감각은 스크린골프 통해 ‘유연성과 갈증 해소’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니스트] 한국의 날씨는 골프를 하기 어려운 동계기간이 무려 100여일이나 된다. 골프마니아들에게 겨울은 추운 날씨 뿐 아니라 좋아하는 골프를 하지 못하는 계절이기에 더욱 반갑지 않은 기간이기도 하다.동남아국가로 골프투어를 갈 수...
최영수 칼럼니스트  2017-12-23
[골프닥터] [골프 멘탈] 라운딩 횟수보다 집중이 관건이다
[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주말골퍼들의 가장 큰 소망은 한 달 정도 동남아에서라도 매일 무제한 골프를 즐기는 것일 터다. 골프를 즐긴다는 차원도 있지만 그리하면 현재 핸디보다 최소 10타 정도는 줄어들 것이라 생각하기 때문이다.보기플레이어인 후배...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7-02-21
[골프닥터] [골프 멘탈] 나무만 보지 말고 숲을 보자
한 가지가 잘되면 의외로 다른 한 가지가 무너지게 된다. 혹시나 하고 나갔다가 역시나 하고 돌아오는 것을 일상처럼 반복하는 것이 골프의 자화상...[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골프 스코어가 가장 좋은날을 곰곰이 생각해보면 평소보다 드라이버가 잘 맞...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12-26
[골프닥터] [골프멘탈] 고수로 가는 험난한 길
절제되고 뼈를 깎는 정진과 수행을 해야 하는 수도사 같은 고행 길이며 주어지는 것도 단지 주변에서 인정하는 명예뿐이다.[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하고 싶다는 것과 할 수 있다는 것 그리고 하고 있다는 것의 차이는 비슷한 것 같지만 사실은 매우 크...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11-20
[골프닥터] [골프멘탈] 라이프 베스트 스코어 슬럼프
스코어를 의식하지 않을 정도로 마음을 비우고 매홀 조심스럽게 한샷한샷 몰입하는 것이 최상의 비책이다.[골프타임즈=골프야디지] 골프는 Best Score를 친 다음에는 반드시 Worst Score가 나오는 것이 통례다.프로선수들도 우승을 한 후 그 다음...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11-18
[골프닥터] [골프멘탈] 골프의 터닝 포인트 ‘위기 상황 극복’
최근 골프중계로 늘면서 단순 경기 스코어 관심 보다 선수들의 위기 상황에서 대처하는 능력을 보는 것도 관전 보인트다.[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몇 해 전 12월 KPGA 대상식 때 배상문을 만나 2013 HD 바이런 넬슨 챔피언십에서 첫 PGA ...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10-26
[골프닥터] [골프멘탈] 결과를 예단하지 말자 ‘경기를 쉽게 포기해선 안돼’
첫 홀부터 기분 좋은 출발로 3홀까지 평소보다 스코어가 좋으면 자신감이 붙어 라운드가 즐겁고 좋은 스코어를 기대할 수 있다[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현세에 가장 위대한 골퍼는 누가 뭐라 해도 역시 타이거 우즈다. 타이거 우즈가 우승한 경기들을 살...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09-21
[골프닥터] [골프 멘탈] 장수하는 골퍼가 되려면 ‘스트레칭으로 몸 풀어야’
비거리를 늘리기 위해 근육을 키우는 웨이트트레이닝보다 몸을 유연하게 만드는 스트레칭에 많은 시간 활용해야 한다.[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골프에 종사하는 사람들에게는 특별한 직업병이 있다. 몸 전체를 움직이는 운동이라 갖가지 부상이 많이 발생하지...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09-01
[골프닥터] [골프 멘탈] 부부 골퍼 골프 라운딩 ‘가정과 필드는 닮은꼴’
열정적인 가르침을 가볍게 생각하고 별로 감사하게 생각하지 않을 때 혼자 원맨쇼하고 있다는 것을 스스로 느끼지 못하고 있을 뿐... [골프타임브=최영수 칼럼리스트] 화성에서 온 남자, 금성에서 온 여자. 남자와 여자는 같은 인간이지만 개체로 보면 달라도...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08-17
[골프닥터] [골프 멘탈] 내기골프를 즐기려면 ‘훌륭한 1등보다 조용한 2등’
내가 어려운 홀이면 남들은 더욱 어려운 홀이다 생각하며 잘 치려는 마음보다 못 치지 않으려는 자세가 자신감을 오래 유지하는 길...[골프타임즈=최영수 칼럼리스트] 골퍼들은 국적불명 뽑기식 라스베가스 방식을 많이 즐긴다. 본인의 스코어 보다는 뽑기 실력...
최영수 칼럼리스트  2016-07-16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0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