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전문가 레슨] [임경 골프테마] 골프 시작 ‘자연과 더불어 몸과 정신을 건강하게’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다른 여하튼 운동을 하는 사람도 골프를 하고 난후에 공통된 말이 그 동안 다른 운동을 안 하고 골프부터 시작했더라면 하는 아쉬운 말을 한다. 골프는 그 만큼 시간이 필요하지만 운동에 있어 후회 없이 만족감을 가지는 운동이다.나...
임경 프로  2017-03-13
[전문가 레슨] [정영호 골프칼럼-동영상] 골프란 무엇인가 ‘어떻게 거리를 맞출 수 있는가를 알아야’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채를 아래로 던지는 연습은 아마추어들은 할 기회가 없다. 기회가 없는 게 아니라 연습을 하질 않는다.스윙이 일정해야 거리도 일정하게 된다. 어떤 때는 힘이 잘 들어가고 채가 잘 떨어 져 거리가 많이 나고 어떤 때는 채를...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3-11
[전문가 레슨] [임경 골프테마] 시대에 따라 골프스윙은 바뀐다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골프가 처음 시작 무렵에는 왼발 뒤꿈치를 번쩍 들어 올리고 샤프트가 등에 닿을 정도의 오버스윙이 유행하기도 했다.이후에는 아놀드 파머의 강한 그립에서 만들어지는 거친 스윙이 유행을 하고 현재에는 닉 팔도의 콤팩트한 스윙이 정립...
임경 프로  2017-02-28
[전문가 레슨] [임경골프-드라이버샷] 드라이버 티샷 ‘마음 놓고 치는 샷’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드라이버를 사용할 때 꼭 알아야 할 수칙은 아이언샷의 정확성보다도 거리를 내야하는 클럽으로서 풀스윙에 세게(마음 놓고) 치는 스윙을 원칙으로 한다. 여기서 말하는 세게 치는 샷은 있는 힘을 다해서 세게 치는 샷이 아니고 마음 ...
임경 프로  2017-02-16
[전문가 레슨] [박영진 골프 노하우] 퍼팅/동전을 이용한 연습방법
[골프타임즈=박영진 프로] 퍼팅에서 볼의 회전은 톱스핀이 생기게 하는 것이 좋다. 앞으로 전진하는 스핀이 생겨야 브레이크도 덜 타고 볼이 맞는 순간 그린에서 튀는 것도 예방할 수 있다.톱스핀을 생기게 하려면 클럽헤드가 몸의 중심에서 가장 낮은 위치에서...
박영진 프로  2017-02-15
[전문가 레슨] [임경골프-퍼팅] 퍼팅 체중이동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모든 스윙에서 체중이동이 이루어짐 따라 퍼팅에서도 체중이동은 이루어진다. 하지만 드라이버나 아이언 샷과 같이 스윙크기가 정상적으로 이루어진 상태에서 스윙기준이지 스윙크기가 반도 안 되는 퍼팅에서 체중이동을 하는 것은 안하는 것...
임경 프로  2017-02-13
[전문가 레슨] [정영호 원포인트레슨] 골프와 예의1-시간엄수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골프에서 레슨을 받고 3개월 전후가 되면 필드를 나가게 된다.(머리 올린다) 그러나 정작 골프장에 가보면 무엇을 어떻게 해야 할지 어리둥절하게 된다. 골프의 기본 매너 등을 조목조목 가르쳐 주면 골프를 이해하는데 많은 ...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2-04
[전문가 레슨] [임경 골프테마] 장갑과 그립의 선택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골프라는 운동을 하면서 왜 장갑을 낄까, 이렇다 할 의심도 없이 장갑을 끼고 골프를 한다. 남들이 다 그렇게 하니까 그런 생각이었을 것이다. 좀 더 생각하는 골퍼라면 ‘그립에서 손이 미끄러지지 않게 하기 위해서’, 또는 ‘손의...
임경 프로  2017-02-02
[전문가 레슨] [정영호 골프칼럼-동영상] 골프란 무엇인가 ‘어떻게 멀리 쳐야할지 알아야 하는 것’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골프에서 드라이브는 멀리 칠수록 유리하다. 왜냐 하면 세컨샷이 쉽기 때문이다. 짧은 거리를 남겨놓으면 거리도 맞추기 쉽다.드라이브를 어떻게 멀리 칠 것인가는 아마추어들의 숙원사업이다. 그래서 고반발 드라이버를 산다든가 ...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2-01
[전문가 레슨] [정영호 원포인트레슨] 골프는 이론과 실기가 겸비해야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대개의 프로들은 이론보다 실기를 중요시 하고 시키는 대로 하기를 원한다. 아마추어들이 골프를 접하면서 배우는 시간이 오래 걸리는 것은 이론과 실기가 겸비하지 않기 때문이라고 본다.기성 프로들의 생각은 이론을 가르쳐 놓으...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31
[전문가 레슨] [박영진 골프 노하우] 퍼팅/거리감을 익히는 연습방법
[골프타임즈=박영진 프로] 거리감을 익히는 가장 좋은 방법은 홀컵에서 직선상에 일정한 간격으로 볼을 넣고 홀컵에 넣는 연습을 하는 것이다. 거리가 길면 홀컵에 넣기 보다는 홀컵에 볼을 갔다 붙인다는 생각으로 퍼팅한다.홀컵에 가까운 볼부터 홀컵에 넣고 ...
박영진 프로  2017-01-25
[전문가 레슨] [임경 골프테마] 내 미래는 내가 만든다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골퍼들 모두가 각자의 신체적 특성이 있고 능력이 있다. 프로들의 코스공약은 아마추어와 조금 다르다. 파5홀에서 2온이 안 되는 거리라면 굳이 길게 치고나가려고 페어웨이 우드를 잡는 것보다도 아이언샷으로 짧게 친다.그린 주위 5...
임경 프로  2017-01-24
[전문가 레슨] [정영호 골프칼럼-동영상] 골프란 무엇인가 ‘어떻게 똑바로 쳐야 할지를 아는 것’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예전에 미국에서 만난 프로는 원래 똑바로 치는 구질은 없다고 말했다. 드로우성이나 페이드성이 있지 스트레이트는 없다고 했다. 곰곰이 생각해보니 일리가 있는 얘기였다.그러나 스트레이트라는 말은 우측으로 가든 좌측으로 가든...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24
[전문가 레슨] [정영호 원포인트레슨] 하프 스윙 연습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골프에서는 제일 중요한 연습이 하프 스윙이다. 백스윙에서 허리 높이까지 채를 보낼 때 이미 어깨의 턴은 거의 다 된 셈이다. 어깨 턴이 이루어 진 상태에서 코킹이 이루어지며 체중이동이 되어 있는 상태다.하프 스윙에서 끌...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23
[전문가 레슨] [정영호 골프칼럼-동영상] 골프란 무엇인가 ‘채를 잘 던져야 한다‘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골프가 뭐냐, 멀리 치고 거리를 맞추며 잘 집어넣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 채의 길 따라 잘 다니는 것이라 했다. 오늘은 ‘채를 잘 던지는 것’이라 말하고 싶다.골프를 치면서 힘이 들어간다는데 볼을 치면서 채를 놔주지 않...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20
[전문가 레슨] [임경골프-퍼팅] 불규칙 퍼팅샷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골퍼들이 가장 힘들어하는 낮은 언덕(down hill)에서의 퍼팅은 평지에서의 비거리를 반으로 나눈 거리에서 조금만 더 보고 치면 된다.(예, 10야드 경우 6야드를 보고 친다)경사의 난이도에 따라 조금 차이가 있지만 내리막 ...
임경 프로  2017-01-20
[전문가 레슨] [정영호 골프칼럼-동영상] 골프란 무엇인가 ‘헤드가 길을 따라 달리는 것’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골프는 모든 채의 헤드가 같은 길을 달린다는 것이다. 다른 길을 택할 때 변수가 생긴다. 드라이버ㆍ아이언ㆍ우드ㆍ퍼터 헤드가 다니는 길이 모두 같은 길이라는 것을 알아야 한다.내 몸과 팔간의 거리가 일정하게 길을 만들고 ...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16
[전문가 레슨] [정영호 원포인트레슨] 레슨의 이견
[골프타임즈=정영호 칼럼리스트] 똑같은 뜻의 이야기를 재미있고 쉽게 그리고 정확하게 전달함으로써 많은 이해와 동감을 할 수 있는 전달 방법이야 말로 레슨의 극치다.같은 이론을 공부하여 전달해도 부드러운 사람의 전달 방법과 강인한 사람의 전달 방법은 다...
정영호 칼럼리스트  2017-01-15
[전문가 레슨] [임경 골프테마] 야구 그리고 골프
[골프타임즈=임경 프로] 야구와 골프는 유사한 점이 많다. 다른 점이라면 야구는 팀워크 플레이라면 골프는 단독 플레이다. 골프는 지면에 고정된 볼을 치고 야구는 투수가 던지는 날아오는 볼을 친다. 공을 던지는 투수나 공을 치는 타자는 몸의 컨디션과 부...
임경 프로  2017-01-14
[전문가 레슨] [박영진 골프 노하우] 퍼팅/방향성을 정확하게 하는 연습방법
[골프타임즈=박영진 프로] 임팩트 순간 클럽페이스가 어떻게 맞는지 확인하려면 브레이크가 없는 평지에서 연습하는 것이 좋다. 두 개의 볼을 붙여 놓고 볼이 임팩트 되는 순간 클럽페이스가 두 볼의 방향과 직각이 되고 같은 방향으로 스트로크 되면 두 볼이 ...
박영진 프로  2017-01-14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골프장TF전략사업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중구 충무로2가 50-5 태호빌딩 505호  |  발행·편집인 : 문정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 문정호  |  전화 : 02-2277-7371  |  팩스 : 02-2277-1480  |  이메일 : master@thegolftimes.co.kr
제호명 : 골프타임즈  |  문광부등록번호: 서울 아 02033  |  사업자등록번호 : 202-16-92335  |  통신판매업사업자번호 : 제2012-서울중구-0827호  |  출원번호 : 40-2012-0016887
골프타임즈는 상표법에 의거하여 특허청에 상표(국,영문)등록이 되어있습니다.  |  골프타임즈의 모든 콘텐츠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 © 2021 골프타임즈. All rights reserved.